콘텐츠로 건너뛰기

대전 맛집 탐방: 수미정의 게국지와 양념게장

대전 맛집 탐방: 수미정의 게국지와 양념게장

대전 맛집 탐방: 수미정의 게국지와 양념게장

안녕하세요! 오늘은 제가 얼마 전 대전에 방문했을 때의 경험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대전은 제가 처음 방문한 곳이라 어디를 가야 할지 잘 몰랐는데, 운이 좋게도 ‘대전맛집’ 검색을 통해 수미정이라는 식당을 발견했습니다.

포스팅의 믿음직함은 49%

맛집을 검색하다 보면 여러 블로그 포스팅을 볼 수 있는데, 모든 글을 믿을 수 없다는 것을 알고 계시죠? 특히 이모티콘을 과도하게 사용하거나 지나치게 정중한 어조로 쓴 글은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느꼈습니다.

본점과 2호점의 차이

수미정을 검색하고 찾아갔더니 저희가 간 곳은 2호점이었네요. 본점을 가야 진짜 맛집의 맛을 느낄 수 있다고 생각해서 아쉬웠습니다. 그래도 2호점에서도 줄이 길게 서 있더라고요. 약 10분 정도 기다려 들어갔습니다.

메뉴 선택: 게국지와 양념게장

점심특선은 주말에는 안 된다고 해서 게국지 小와 양념게장을 주문했습니다.

  • 게국지: 국물은 시원하고 꽃게살이 두툼했습니다. 그러나 특별히 인상적이라고 느낀 부분은 없었습니다. 약간은 싱거웠다고 느꼈습니다.
  • 양념게장: 이건 정말 성공적이었습니다. 양념이 속까지 촉촉하게 베어 있어 맛있게 먹었습니다. 밥도둑으로 딱입니다.

게국지의 유래

게국지는 원래 김치찌개의 일종으로, 겨울내내 먹은 게장을 이른 봄부터 초여름까지 봄동이나 얼갈이배추와 함께 끓여 먹던 충청도의 전통 음식입니다. 따라서 예전의 게국지와는 많이 다르다고 느껴질 수 있습니다.

마무리

전체적으로 봤을 때 양념게장은 매우 만족스러웠으나, 게국지는 조금 아쉬웠습니다. 아마 제가 이미 조미료의 힘에 익숙해져 버린 입맛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시원한 국물을 찾으신다면 게국지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다만, 제 입맛에는 약간 싱겁다고 느껴져 다음 번에는 다른 메뉴를 시도해 보려고 합니다.

이상, 대전 수미정의 게국지와 양념게장을 소개한 글을 마치겠습니다. 다음에도 좋은 맛집 정보로 찾아뵙겠습니다!

-

원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