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복순도가 손막걸리 – 울산 여행 필수 코스

복순도가 손막걸리 – 울산 여행 필수 코스

안녕하세요, 히도리입니다. 오늘은 울산 울주군의 필수 여행 코스! 복순도가 손막걸리를 소개하려 합니다.

복순도가 손막걸리 - 울산 여행 필수 코스

복순도가는 김정식, 박복순 부부가 전통적인 방식으로 빚은 가양주 형식의 전통주를 상표화한 곳입니다. ‘복순’은 박복순 할머니의 이름에서 따왔으며, ‘도가’는 도시와 집을 의미합니다. 이 이름은 전통주를 넘어 지역 문화 자원의 교류와 활성화를 목표로 합니다.




  • 위치: 울산광역시 울주군 상북면 향산동길 48
  • 운영 시간: 상세 정보는 복순도가 홈페이지 참조

-

복순도가의 특징

발효건축과 그 의미: 복순도가의 발효건축은 농경 문화와 밀접한 관련이 있으며, 주변 풍경과 조화를 이루는 독특한 건축 스타일을 가지고 있습니다.

-

검은 벽은 볏짚을 태운 재로 칠해져 있어, 순환과 변화의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
-
-
-
-

전통 항아리 숙성: 복순도가의 막걸리는 스테인리스통이 아닌 전통 항아리에서 숙성됩니다. 항아리는 효모가 숨 쉬는 과정을 돕고, 오래될수록 술맛을 깊게 합니다.

-
-
-
-
-

직접 방문을 해보시면 복순도가 막걸리 체험도 가능합니다.

체험을 해보신다면 복순도가의 매력을 더욱 더 느낄 수 있겠죠? 정말 추천드리는 코스이기도 합니다. 특히 마스코트와 스탬프 투어는 방문객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합니다.

-

복순도가의 주막: 복순도가는 방문객들이 오래 머물 수 있도록 주막을 운영합니다. 즉석에서 구워주는 빈대떡과 손막걸리는 방문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

울산 울주군의 복순도가 손막걸리는 그 맛과 전통이 담긴 깊은 이야기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이곳에서 특별한 맛과 문화를 경험해 보세요.




-

복순도가 손막걸리, 그리고 이곳의 다양한 제품들은 여러분의 일상에 새로운 맛과 즐거움을 선사할 것입니다.

-
-

구입을 하고 집에서 맛본 손막걸리와 식혜는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특히 손막걸리의 톡 쏘는 맛과 깊은 풍미는 잊을 수 없는 경험이었습니다.

-
-
-

복순도가 뿐만 아니라 탁주나 간장도 판매하고 있어요.

-

울산에 방문을 하신다면 꼭 방문을 하셔서 스탬프 투어도 도장을 꽝 찍고! 울산의 다양한 여행지를 찾아보세요. 울산 여행을 잘 모르신다면? 울산여행 바로가기 참조 해주세요.^^

-

복순도가, 손막걸리, 울산 울주군, 전통주, 발효건축, 항아리 숙성, 주막, 스탬프 투어, 효모 화장품, 전통누룩, 샴페인막걸리

Hello, this is Hidori. Today, I would like to introduce Boksundoga Son Makgeolli, a hidden treasure in Ulju-gun, Ulsan. Boksundoga is a place where the couple Kim Jeong-sik and Park Bok-soon have trademarked the traditional liquor in the form of Gayangju, brewed in a traditional way. ‘Boksun’ is taken from the name of grandmother Park Bok-sun, and ‘Doga’ means city and house. This name aims to promote exchange and revitalization of local cultural resources beyond the traditional state.

Main article: Characteristics of Boksundoga
Fermentation architecture and its meaning: The fermentation architecture of the Fusundo family is closely related to agricultural culture and has a unique architectural style that harmonizes with the surrounding landscape. The black walls are painted with ash from burned rice straw, symbolizing circulation and change.

Aging in traditional jars: Boksundoga’s makgeolli is aged in traditional jars, not stainless steel barrels. The jar helps the yeast breathe, and the older it gets, the deeper the flavor of the drink becomes.

For more information, please refer to https://lightone.k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