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울산 벚꽃 보기 좋은곳 – 약사 벚꽃길, 십리 벚꽃길

울산 벚꽃 보기 좋은곳 - 약사 벚꽃길, 십리 벚꽃길

울산 벚꽃 보기 좋은곳 – 약사 벚꽃길, 십리 벚꽃길

울산 중구의 대표적인 벚꽃축제 2곳을 소개해드릴려고 합니다.

약사벚꽃축제

첫번째는 ‘약사벚꽃축제’를 다녀온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따스해진 날씨만큼 벚꽃이 피기 시작했는데요. 약사벚꽃축제는 3월 30일, 평산로 벚꽃 핀 도로에서 화려하게 펼쳐졌어요.

벚꽃과 함께하는 축제라니, 기대감이 어찌나 큰지 모르겠습니다!




축제는 오후 2시부터 시작되었고, 개막식은 3시 30분에 진행되었습니다.

축제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먹거리와 놀거리죠. 다양한 체험부스와 푸드트럭이 마련되어 있어, 방문객들은 맛있는 음식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특히 어린이 안전 체험교실은 아이들에게 큰 인기였어요. 소방차 체험부터 시작해 심폐소생술까지, 아이들이 안전을 배우며 즐길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개막식에 앞서 다양한 문화음악회와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발표회가 열렸어요. 무대 위에서는 4살 어린이집 유아들부터 시작해 중구여성합창단의 아름다운 하모니까지,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하는 축제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단연 무대공연이었습니다. 약사동 프로그램 중 하나인 무대공연은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마을잔치의 분위기를 만들어냈어요. 유아부터 청소년까지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 어우러져 축제를 만끽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축제 현장은 사람들로 북적였고, 안전을 위해 많은 노력이 기울여졌습니다. 안전관리인, 경찰차, 소방차가 곳곳에 배치되어 있었고, 주차 공간 부족에도 불구하고 대중교통 이용을 권장하는 등 방문객들의 편의를 위해 신경 쓴 흔적이 보였습니다.

-

약사동은 울산 중구에 위치해 있으며, 봄이 되면 벚꽃으로 유명한 명소로 변신하는곳 이죠. 저도 예전 이 근처에 목욕탕을 자주 이용을 했었는데 벚꽃시즌에 목욕탕을 갈때면 어찌나 설렜는지 모릅니다.

-

특히 평산로 일대는 벚꽃이 만발해 마치 하얀 눈이 내린 듯한 장관을 연출합니다.




약사동의 벚꽃 아래에서는 누구나 멋진 포토그래퍼가 됩니다. 벚꽃이 만개한 길을 걷다 보면, 자연스럽게 카메라를 꺼내 들게 되죠.

-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방문을 하셔서 아름다운 약사 벚꽃을 한번 즐겨보세요.

개인적으로 약사벚꽃길은 낮시간보다 저녁시간을 더 추천 드립니다.

그 이유는 밤이 되면 벚꽃길에 설치된 조명 덕분에 또 다른 분위기의 벚꽃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약사동의 벚꽃길은 밤이 되어도 그 아름다움이 사라지지 않습니다. 오히려 조명 덕분에 더욱 화사하고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하죠. 벚꽃 나무마다 설치된 조명이 벚꽃을 비추며, 마치 별빛 아래 걷는 듯한 기분을 선사합니다.

약사동 벚꽃길 야간조명

야간에 조명을 받은 벚꽃은 낮과는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합니다. 조명의 따뜻한 빛이 벚꽃잎을 투과할 때, 꽃잎은 더욱 투명하고 신비로워 보입니다. 이러한 광경은 약사동을 찾는 이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합니다.

특히 일반적인 조명이 아닌 바닥을 향해 벚꽃그림이 빔과 같이 표현이되는데 어찌나 아름다운지 모릅니다.

약사동 벚꽃길을 밤에 걷는 것은 로맨틱한 데이트 코스로 손색이 없습니다. 연인과 손을 잡고 조명 아래 벚꽃길을 걸으며, 봄밤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죠. 약사동의 벚꽃 야경은 봄밤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줄꺼에요. 이번주 비소식이 있지만 주말까지는 벚꽃구경을 할수 있을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아직 벚꽃구경을 못하신분들은 서둘러 한번 방문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

아름 ‘다운’ 십리벚꽃축제

울산 중구의 벚꽃축제 중 두번째는 아름다운 십리벚꽃축제 입니다.

이 축제는 태화강변 풋살장 일원에서 열리게 되는데요. 개인적으로 짧지만 창문을 활짝 열어놓고 드라이브하기에 너무 좋은곳이에요.

-

위치는 태화강 국가정원의 먹거리단지로 오시면 아름다운 벚꽃을 구경할수가 있어요.

태화강변을 따라 심어져 있는 벚꽃나무들이 겨우내 잠들어 있다 깨어나기 시작하는데 강변을 따라 이어지는 길이 정말 이쁜곳이에요.

마치 화려한 벚꽃의 터널로 변모하는듯 한데요. 이 아름다운 풍경은 많은 이들의 발길을 끌며, 데크를 따라 한번 걸어보시는것을 추천드립니다.

태화강변의 벚꽃나무 풍경은 아름다움을 넘어서, 매년 봄마다 열리는 벚꽃 축제의 배경이 되기도 합니다. 이 축제는 다양한 문화 공연, 먹거리 장터, 포토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어, 벚꽃을 감상하러 온 방문객들에게 더욱 특별한 경험을 제공합니다.

벚꽃이 만개하는 시기에 맞춰 열리는 이 축제는 태화강변을 찾는 이들에게 봄의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이벤트가 되었죠.

태화강변을 따라 이어지는 벚꽃나무 아래에서의 산책은 봄날의 소중한 순간을 만끽하기에 충분합니다. 연인, 가족, 친구들과 함께 걷다 보면, 자연스럽게 아름다운 벚꽃 아래에서의 기념사진을 남기게 되는데요.

다만 약사동 보다 태화강변의 벚꽃나무 개화가 조금 느린것 같아요. 그래서 비가 내렸지만 이번 주말에도 화사한 벚꽃들을 볼수 있을것 같습니다.

태화강변을 따라 이어지는 벚꽃나무 풍경은 봄이 주는 선물과도 같습니다. 이 아름다운 풍경 속에서 봄의 따스함을 만끽하며, 일상의 바쁨 속에서 잠시나마 여유를 찾을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보시는것을 추천드려요.




태화강변 십리벚꽃, 약사동 벚꽃 아래에서 봄날의 추억을 만들어 보시기 바랍니다.

약사벚꽃축제, 아름’다운’ 십리벚꽃축제, 울산 중구, 약사동 삼성래미안, 평산로, 문화음악회, 주민자치센터프로그램발표회, 먹거리부스, 체험행사, 어린이 안전 체험교실, 소방차 체험, 풍선아트, 페이스페인팅, 두부김치, 도토리묵, 염통꼬지, 닭꼬치, 소떡소떡, 족발, 컵라면, 태화강변, 풋살장, 벚꽃나무 터널, 유등 설치, 초청 가수 공연, 포토존, 먹거리 장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