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2024 태화강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2024 태화강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2024 태화강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울산 남구 삼호동에서 2024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행사가 진행이 되었습니다. 소망과 희망을 모아, 화려한 불꽃과 함께 밝혔던 이 날의 분위기를 한번 살펴볼까요?




정월대보름 행사는 태화강 국가 정원의 잔디정원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철새 홍보관 건너편에 위치한 이 장소는 해질 무렵에는 철새 군무를 관찰할 수 있는 철새명소이기도 하죠. 이곳은 정월대보름 행사뿐만 아니라 울산 남구에서 개최되는 다양한 행사가 열리는 곳이랍니다.

행사에는 푸드트럭, 다양한 먹거리, 프리마켓, 체험부스 등이 마련되어 있어, 정월대보름 행사의 방문객들에게 더욱 즐거움을 제공했습니다.

-

달집태우기의 전통과 의미

달집태우기는 한 해의 액운을 불태우고 소원을 비는 전통적인 행사로, 올해에도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여 달집 주위를 돌며 액운 없는 한 해를 기원했습니다. 저도 올한해 이루고픈 소원을 종이에 한번 적어봤어요.

소원을 적은 종이를 새끼줄에 정성스럽게 걸어봅니다.




달집태우기가 시작하기전 각종 무대 행사로 한층 더 흥겨워지네요. 사물놀이부터 멋진 트로트까지! 도심에서 맞이하는 대보름도 흥겹긴 매한가지입니다.

아쉽게도 올해 정월대보름은 먹구름으로 달을 보지 못해서 무척 아쉬웠습니다. 또 이번 정월대보름은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가 가장 먼 날이기도 하였습니다. 그래서 대보름에 뜬 달이지만 올해 가장 작은 보름달로 기록된다고 하는군요.

달은 못봐서 아쉽지만 저 멀리 떼까마귀 군무로 아쉬움을 달래봅니다.

-

이제 정말 봄이 올려나 봐요. 하나둘 초롯빛깔이 보이기 시작하네요.

행사의 안전을 위해 경찰관, 구급요원 등이 현장에 배치되어, 질서 정연한 진행을 도왔습니다.

영상으로 달집태우기 행사를 한번 느껴보세요.
-

또한, 풍물패들은 가가호호 걸립을 돌며 악귀와 잡신을 물리치는 지신밟기를 선보였고, 시민들은 각자의 소망을 담아 달집태우기 행사를 기다렸습니다.

하나 둘 셋 소리와 함께 달집에 불이 붙었습니다.

멋진 풍물놀이의 시작으로 강강술래를 보듯 달집주변을 돌며 행사가 진행이 되었어요.

정월대보름 행사는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도심 속에서 우리의 전통문화를 재현하는 의미 있는 기회였습니다. 달집에 불이 잘 붙어 올해 울산에 좋은 일들이 가득하기를 기대하는 마음으로, 많은 시민들이 행사에 참여했습니다.

이렇게 울산 남구의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행사는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습니다. 참여한 모든 이들에게 새해의 행복과 건강을 기원하며, 이 글을 마칩니다.

울산 남구에서 펼쳐진 이 멋진 전통 행사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져, 내년에도 더 많은 이들이 함께 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울산 남구, 전통문화, 태화강 국가정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